전남교육청, 학교스포츠클럽 교류전 운영

전라남도
전남교육청, 학교스포츠클럽 교류전 운영
코로나19로 위축된 학생 신체활동 증가 기대
  • 입력 : 2021. 06.10(목) 16:01
  • 윤동화 기자
전남교육청, 학교스포츠클럽 교류전 운영
[뉴스출동 - 윤동화 기자] 전라남도교육청의 주요 정책 사업인 ‘학교스포츠클럽 Home & Away 교류전’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.

전라남도교육청은 코로나19로 인해 초래된 학생들의 신체활동 위축 상황을 해소하고 체력향상 및 스트레스 해소, 그리고 애교심 함양을 위해 학교스포츠클럽 학생자치위원회 주관 Home & Away 교류전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.

이에 따라 10일 여수에서는 담 하나를 사이에 두고 인접해 있는 여천중학교와 여선중학교가 ‘2021학년도 학교스포츠클럽 자치위원회 주관 Home & Away교류전’을 가졌다.

올 초 학교스포츠클럽 자치위원회가 구성되어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두 학교는 자치위원회 협의회를 열어 교내 활동을 넘어 학교 간 경기를 열기로 합의하고 이날 첫 대교 경기를 진행하게 됐다.

여선중학교 댄스부 학생들의 축하 공연으로 시작된 이번 교류전은 축구와 피구 등 남녀 모든 학생이 즐길 수 있는 종목으로 진행됐다.

특히 응원을 포함한 댄스팀 공연 등 단순히 스포츠클럽활동 교류전으로만 그치지 않고 문화와 공연이 함께하는 진정한 스포츠 축제의 장이 펼쳐졌다.

축구경기에 참여한 여천중 3년 김비전 학생은 “가까운 학교끼리 자치위원회 주관으로 교류전을 할 수 있어 행복하고 다른 학교 친구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좋은 경험이 됐다”며 “2학기 때는 더 많은 종목과 공연을 운영할 계획을 가지고 있어 기대가 된다”고 말했다.

여선중학교 임유정 체육교사는 “Home & Away 교류전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학생들 스스로 계획하고 구성한 자발적 참여와 진행의 완성도에 놀랐다”며 “직접 참여하지 않은 학생들도 교류전 홍보와 공연 참여를 통해 행복해하는 모습을 보고 학교스포츠클럽활동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느꼈다”고 말했다.
윤동화 기자 yundha@hanmail.net